쓰레기 투기 문제…이웃 전기톱 위협 50대 징역1년
쓰레기 투기 문제…이웃 전기톱 위협 50대 징역1년
  • 신동렬 기자 news7220@dailycc.net
  • 승인 2018.10.21 1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청주] 신동렬 기자 = 쓰레기 투기로 다투던 이웃들을 전기톱 등으로 위협한 50대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청주지법 형사1단독 고승일 부장판사는 20일 특수협박 미수 등의 혐의로 구속기소 된 A(56)씨에게 징역 1년을 선고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8월 13일 오후 6시 55분께 청주시 흥덕구의 한 빌라 앞 도로에서 전기톱을 들고 쓰레기 투기 문제로 말다툼한 이웃 B(35)씨를 찾으며 소란을 피운 혐의로 구속기소 됐다.

만취 상태로 이 같은 일을 벌인 A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A씨는 또 다른 이웃 C(25)씨에게 쓰레기가 담긴 봉투를 집어 던지고 욕설을 한 혐의도 받고 있다.

고 부장판사는 판결문에서 “동종 범행으로 여러 차례 처벌받은 전력이 있는 피고인의 폭력성과 재범의 위험성을 고려해 형을 정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