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해안국립공원사무소, 탐방객 도시락 배달 서비스
태안해안국립공원사무소, 탐방객 도시락 배달 서비스
  • 신현교 기자 shk11144@dailycc.net
  • 승인 2018.11.08 1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공원 민간 일자리 사업 창출과 연계한 탐방서비스 확대

[충청신문=태안] 신현교 기자 = 태안해안국립공원사무소(소장 박승기)는 공원관리 현장과 연계한 민간 일자리 사업을 창출하고, 국립공원 탐방서비스 확대를 위해 탐방객 도시락 배달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탐방객 도시락 배달 서비스는 지역 도시락업체와 연계한 서비스로 태안을 방문하는 탐방객이 카카오톡 ‘태안해안 내 도시락을 부탁해!’를 통해 도시락을 주문하면 방문 당일 지정된 장소로 직접 배달해 주고 빈 도시락은 지정된 수거함에 넣어두기만 하면 수거해 가는 새로운 유형의 국립공원 탐방서비스이다.

도시락 배달 서비스 시행으로 도시락 준비에 따른 번거로움과 그동안 태안 해변길을 걷다가 마땅한 식당을 찾지 못해 식사시간을 놓치기 일쑤였던 불편을 해소하고, 현지에서 생산된 농수산물을 활용한 도시락을 이용함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하며, 일회용 용기 대신 재활용 가능한 도시락 사용으로 쓰레기 배출량도 줄일 수 있는 그야말로 1석4조의 틈새를 파고든 서비스로 기대된다.

도시락 배달 서비스를 이용하고 싶다면 카카오톡 플러스친구에서 ‘태안해안 내 도시락을 부탁해!’로 검색하여 예약 하면 된다. 검색창에 ‘내도’ 두 글자만 쳐도 서비스가 검색된다.

주문은 최소 2개 이상, 메뉴 준비로 1일전까지 가능하다. 가격은 8000원~1만원이고, 결제방식은 현장 현금결제 또는 실시간 계좌이체로 가능하다.

도시락 배달 서비스는 태안 해변길 1코스(바라길)~5코스(노을길)을 걷는 탐방객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도시락을 수령하고 반납할 수 있는 장소는 해변길 코스별 장소를 확인하여 수령·반납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