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군, 산불 제로화 총력
금산군, 산불 제로화 총력
  • 박수찬 기자 PSC9905@dailycc.net
  • 승인 2019.01.17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금산] 박수찬 기자 = 금산군은 국가위기관리 차원의 산불경보 ‘주의’단계 발령이 지속됨에 따라 조기산불 예방활동에 들어갔다.

예년의 경우 2월부터 5월까지를 봄철 산불조심 강조기간으로 정해 경각심을 높였지만 올해의 경우 눈이 내리지 않는 겨울가뭄이 이어지면서 1월 중순부터 군과 10개 읍면에 산불방지 대책본부를 설치했다.

읍·면 산불감시원 60명, 군 산불전문진화대원 55명 등 총 115명을 산불 취약지 위주로 집중 배치해 무단 소각 행위 등을 집중 단속에 나섰다.

산불 발생시대응능력을 확보하기 위해 진화헬기용 취수지의 결빙 상태를 평시에 점검하고, 접근성이 용이한 진악산, 서대산 등 주요 등산로에선 입산자들을 대상으로 산불예방 계도를 시작했다.

특히, 인삼포 폐 차광막 등 영농부산물의 소각 금지 및 단속 강화에 대한 내용을 관련부서와 연계해 농업인 실용교육 등 행사시 집중 홍보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그 동안 건조특보가 지속돼 산불 발생위험이 큰 만큼 철저한 대비와 대응 시스템 정비가 필요하다”며 “특히 농산폐기물 등의 소각으로 인한 산불이 많이 발생하므로 읍면별 마을 단위 공동소각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