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부행위' 현직 조합장·후보자 덜미
'기부행위' 현직 조합장·후보자 덜미
  • 장진웅 기자 jjw8531@dailycc.net
  • 승인 2019.03.04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선관위, 검찰에 고발

[충청신문=내포] 장진웅 기자 = 제2회 전국 동시 조합장선거와 관련해 현직 조합장과 후보가 기부행위를 하다 덜미를 잡혔다.

충남선거관리위원회는 아산 지역 C 농협 조합장선거 후보자 A 씨와 같은 농협 현직 조합장 B 씨를 기부행위 혐의로 각각 검찰에 고발했다고 4일 밝혔다.

A 씨는 지난 1월 말 한 단체의 행사에 참석해 찬조금 5만원을 제공하고 조합원 집을 찾아 병문안 명목으로 20만원을 제공한 혐의를 받는다.

현직 조합장인 B 씨는 2017년부터 지난해 말까지 법령이나 정관 등에 따른 사업 계획과 수지 예산에 근거 없이 조합 경비로 임원 등에게 모두 3회에 걸쳐 600여만원 상당 의류와 상품권을 지급한 혐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