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대전본부, 농산물 제값받기 현장경영 실시
농협 대전본부, 농산물 제값받기 현장경영 실시
  • 최홍석 기자 choihs@dailycc.net
  • 승인 2019.03.07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벽 경매현장 점검 후 현장직원 격려

7일 전용석 농협 대전지역본부장(오른쪽에서 3번째)과 직원들이 노은동에 위치한 대전원예농협공판장을 방문해 현장 직원들을 격려하고 있다. <사진=농협 대전지역본부 제공>
7일 전용석 농협 대전지역본부장(오른쪽에서 3번째)과 직원들이 노은동에 위치한 대전원예농협공판장을 방문해 현장 직원들을 격려하고 있다. (사진제공=농협 대전지역본부)

[충청신문=대전] 최홍석 기자 = 농협 대전지역본부가 '농산물 제값받기' 현장경영에 나섰다.

전용석 본부장과 직원들은 7일 새벽 경매로 분주한 노은동 농수산물시장 내 대전원예농협공판장을 방문해 봄철 수급상황 및 가격동향을 점검했다.

또한 농산물 제값받기를 통한 농가소득 5000만원 달성을 위해 노력하는 직원들과 중도매인들을 격려 후 공판장 시설 등을 둘러봤다.

전 본부장은 "농협 공판사업은 경제사업 활성화와 판매농협 확립을 위한 농산물 유통 혁신의 핵심"이라며 "유통현장 경매사들이 농가소득 5000만원 시대 개척의 밀알이 되고, 농업인이 행복한 국민의 농협 구현의 시금석이 되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