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정책 전환을 위한 지방정부협의회, 지역에너지전환 전국포럼
에너지정책 전환을 위한 지방정부협의회, 지역에너지전환 전국포럼
  • 정완영 기자 waneyoung@dailycc.net
  • 승인 2019.03.13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수원서 미세먼지 대응에 정부·지자체·시민의 공동실천 선언

에너지정책 전환을 위한 지방정부협의회는 13일 수원-노보텔 앰배서더에서 ‘2019 지역에너지전환 전국포럼’을 개최했다. 지방정부협의회 사무총장인 박정현 대전 대덕구청장이 그간의 경과 발표를 하고 있다.
에너지정책 전환을 위한 지방정부협의회가 13일 수원-노보텔 앰배서더에서 ‘2019 지역에너지전환 전국포럼’을 개최했다. 지방정부협의회 사무총장인 박정현 대전 대덕구청장이 그간의 경과 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대덕구 제공)

[충청신문=대전] 정완영 기자 = 에너지정책 전환을 위한 지방정부협의회는 13일 수원-노보텔 앰배서더에서 '에너지전환, 이제는 지역이다'를 주제로 2019 지역에너지전환 전국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포럼은 극심한 미세먼지와 날로 심화되는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해결방안을 모색하고, 시민참여와 지방정부의 역할 확대를 통한 지역에너지전환 정책 방향을 공유하며, 정부와 지자체 그리고 시민의 거버넌스 구성을 위한 첫걸음을 떼는 자리였다.

1부 전국포럼 출범식은 지방정부협의회 회장인 염태영 수원시장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사무총장 박정현 대덕구청장의 경과 발표, 부회장 김홍장 당진시장의 지방정부 선도사례 발표와 지역에너지전환 협력을 위한 공동실천 선언문 발표 등으로 진행됐다.

특히, 에너지정책 전환을 위한 지방정부협의회, 한국에너지공단, 지역에너지전환 전국네트워크가 함께하는 '지역에너지전환 협력을 위한 공동실천 선언문'에는 ▲에너지정책 정보공유 ▲미세먼지와 기후변화대응 재생에너지확대 ▲주민갈등예방 ▲에너지 분권실현 ▲현장중심의 에너지전환 등의 내용이 담겼다.

전국포럼 2부에는 '지역에너지 전환의 현장을 찾아서'를 주제로 각 부문별 주제발표 와 토론 등으로 꾸며졌다.

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의 ▲지역에너지 협력사업 사례 ▲안산 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의 도전 ▲농촌 바이오에너지 자립모델의 탐색 ▲2019 지역에너지전환 쟁점과 주민참여형 재생에너지사업 등의 주제발표와 함께 토론이 이어졌다.

박정현 사무총장은 "이번 지역에너지전환 전국포럼이 정부, 지자체, 시민이 함께 에너지 분권의 첫걸음을 뗀다는 것에 역사적 의의가 있다"며, "이번포럼을 계기로 지역에너지 관계자들의 지역에너지 종합적 발전 방안 논의와 공론의 장이 지속·확대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26개(광역 2, 기초 24) 지방자치단체로 구성된 '에너지정책 전환을 위한 지방정부협의회'는 2016년 12월 15일 창립했고, 지방자치단체 간 교류·협력을 통해 에너지 정책의 수립·실행을 국가에서 지방으로 전환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지난 1월 19일 열린 '에너지정책 전환을 위한 지방정부협의회' 제2기 출범식에서, 염태영 수원시장이 회장, 박정현 대덕구청장이 사무총장으로 선출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