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지역 소기업·소상공인에 900억원 신용보증 확대 지원
대전 지역 소기업·소상공인에 900억원 신용보증 확대 지원
  • 한유영 기자 uyoung@dailycc.net
  • 승인 2019.03.14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5개 금융기관-대전신용보증재단, 금융지원 업무협약 체결

대전시와 대전신용보증재단은 14일 시청 응접실에서 KEB하나은행, 우리은행, 국민은행, 신한은행, 전북은행 등 5개 금융기관과 대전지역 소기업·소상공인 경영안정을 위한 900억원의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대전시 제공)
대전시와 대전신용보증재단은 14일 시청 응접실에서 KEB하나은행, 우리은행, 국민은행, 신한은행, 전북은행 등 5개 금융기관과 대전지역 소기업·소상공인 경영안정을 위한 900억원의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대전시 제공)

[충청신문=대전] 한유영 기자 = 대전시와 대전신용보증재단이 5개 금융기관과 대전지역 소기업과 소상공인의 경영안정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대전시와 대전신용보증재단은 14일 시청 응접실에서 KEB하나은행, 우리은행, 국민은행, 신한은행, 전북은행 등 5개 금융기관과 대전지역 소기업·소상공인 경영안정을 위한 900억원의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신용보증 재원으로 KEB하나은행 31억원, 우리은행 10억원, 국민은행 8억원, 신한은행 6억원, 전북은행 5억원 등 총 60억 원을 특별 출연하기로 했다.

대전신용보증재단은 소기업·소상공인에게 900억원(특별출연금액의 15배수)의 신용보증을 확대 지원하기로 했다.

대전신용보증재단이 보증심사 완화 및 보증요율(연 0.9% 고정)을 우대하기로 함에따라 지역 내 소기업·소상공인들은 유리한 조건으로 원활하게 금융지원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시는 소상공인의 경영개선자금 대출에 대해 2.0%(특별지원 3%) 이차보전금을 지원하며 이차보전 대상자 중 대전신용보증재단 보증서부 대출 시 2년 치 보증 수수료 25%를 지원한다.

이번 협약에 따른 900억 원 대출지원 효과는 부가가치유발 701억원, 생산유발 1682억원, 취업유발 2114명, 고용유발 1052명으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