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미, 아동복지관에 황사마스크 3000개 기증
㈜아미, 아동복지관에 황사마스크 3000개 기증
  • 신동렬 기자 news7220@dailycc.net
  • 승인 2019.03.14 1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미(신지우 대표)가 14일 아동복지관을 방문해 황사마스크 3000개(750만원 상당)를 기증했다.(사진=청주시 제공)

[충청신문=청주] 신동렬 기자 = ㈜아미(신지우 대표)가 14일 아동복지관을 방문해 황사마스크 3000개(750만원 상당)를 기증했다.

이날 기증받은 황사마스크는 초등학교 저학년까지 사용할 수 있는 소형 사이즈로 식약처 인증 KF(korea Filter)80제품이다.

아미에 따르며 어린이나 임산부, 노약자는 호흡이 힘들 수 있어 KF80을 권장하며 오늘 기증한 제품은 식약처 검사결과 미세먼지 차단율이 94% 이상 되는 고급제품이라고 전했다.

아동복지관은 드림스타트 대상 5세에서 10세 취약계층 아동 300명을 선정해 1인당 마스크 10개씩을 전달 할 계획이다.

아미는 청원구 내수읍에 소재한 의료용 황사마스크 제작업체로 보령제약과 중국 월마트에 진출한 우수 중소기업으로 2015년부터 도내 취약계층에 황사마스크를 후원하는 등 꾸준히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신지우 대표는 “미세먼지가 건강을 위협하는 요즘, 황사마스크 구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을 취약계층 아동에 조금이나마 건강관리에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