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군, 올해 제1회 추경예산 979억원 편성
금산군, 올해 제1회 추경예산 979억원 편성
  • 박수찬 기자 PSC9905@dailycc.net
  • 승인 2019.03.24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숙원사업·일자리 창출 등 국가 정책 중점 반영

[충청신문=금산] 박수찬 기자 = 금산군이 편성한 올해 제1회 추경예산 979억3100만원이 금산군의회를 통과했다.

이로써 금산군의 2019년 예산은 추경예산액과 본예산을 합쳐 총 4906억300만원으로 늘었다.

이번 추경예산은 경기침체, 고용감소 우려 등에 대한 대응을 위해 국가의 재정지출 확장 계획에 발 맞춰 일자리 창출, 생활SOC사업 등에 중점 반영됐다.

올해 군민과의 대화 시 주민건의사항 등 주민숙원사업 해결을 위한 당면 현안사업 분야에도 무게를 뒀다.

분야별로는 ▲국토 및 지역개발분야 187억원 ▲산업 및 중소기업분야 212억원 ▲문화 및 관광분야 117억원 ▲농업‧농촌분야 96억원 ▲환경보호분야 124억원 등이다.

주요사업을 살펴보면 ▲군민과의 대화 시 건의사업 및 주민숙원사업 89억원 ▲군도5호 등 도로정비 47억원 ▲도시계획도로 정비사업 10억원 ▲친환경 생태하천 조성 33억원 ▲생활체육시설 설치 정비 44억원 ▲농공단지 입주기업 지원 48억원 ▲친환경 에너지센터 건립 25억원 ▲다락원 생명의집 리모델링 38억원 ▲하수도 정비사업 11억원 ▲상수관로 매설 8억원 ▲금산천 산책로 조성 6억원 ▲농공단지 노후기반시설 개선사업 6억5000만원 ▲의용소방대 청사 리모델링 12억원 ▲세계중요농업유산 등재 인삼조형물 설치 4억원 ▲해외어학연수 지원 3억6000만원 ▲학교급식지원센터 시설 확충 2억원 ▲경로당 신축 및 개보수 2억원 ▲주민자치위원회 공모사업 2억원 등이다.

군 관계자는 “군민의 의견을 적극 반영한 추경예산은 지역경제 활성화와 생활SOC 사업 위주로 편성한 만큼 지역의 균형발전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신속한 집행으로 주민 불편을 최소화하고, 편성된 예산이 낭비되지 않도록 재정건전성 확보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