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김태흠, 문성혁 '아들 특혜채용 의혹' 집중 추궁
[포토] 김태흠, 문성혁 '아들 특혜채용 의혹' 집중 추궁
  • 최병준 기자 choibj5359@dailycc.net
  • 승인 2019.03.26 1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김태흠 의원(왼쪽)이 26일 국회에서 열린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 인사청문회에서 질의하고 있다. (사진=최병준 기자)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김태흠 의원(왼쪽)이 26일 국회에서 열린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 인사청문회에서 질의하고 있다. (사진=최병준 기자)

[충청신문=서울] 최병준 기자 =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전체회의에서 26일 열린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김태흠 의원(자유한국당. 충남 보령‧서천)이 문 후보자에게 아들 취업 특혜 의혹을 집중 추궁했다. 김 의원은 “문 후 보자가 해양수산부 장관으로 지명될 때 해양 분야에는 전문성이 있어 수산 관련 분야에 경험이 없더라도 ‘반쪽 전문성’을 가졌다고 해서 그나마 다행이라고 생각했다며 하지만 인사청문회 준비 과정에서 그 생각이 사라졌다”며 비판했다. “문 후보자 의혹이 크게 6가지인데, 첫째는 아들 한국선급(KR) 특혜 채용 의혹, 4차례 위장전입, 고소득에도 건강보험료 축소 납부, 제자 논문 가로채기 의혹, 군 복무 중 석사학위 취득 특혜 의혹, 공무원 연금 편법 수령 의혹”에 대한 질문에 문 후보자는 “아들 채용 과정에는 전혀 관여한 적이 없다”고 의혹을 일축했다. 문 후보자는 그러면서 “딸아이 때문에 위장 전입한 사실은 입이 열 개라도 할 말이 없다. 이 자리를 빌려 송구스럽게 생각한다”고 사과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