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 성공몰이 나선다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 성공몰이 나선다
  • 신민하 기자 dailycc@dailycc.net
  • 승인 2019.04.16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운영위원회 위원 위촉, 제1차 회의 개최

국제무예액션 프리영화제 모숩. (사진=충북도 제공)

[충청신문=청주] 신민하 기자 =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를 이끌어 나갈 ‘운영위원회’가 구성되면서 영화제 성공개최를 위한 본격 활동에 나선다.

충북도는 지난 15일 충북문화재단이 그동안 물밑 접촉을 통해 영화제 운영위원회 12명의 위원 선임을 마치고 16일 위촉식과 함께 제1차 회의를 들어간다고 밝혔다.

운영위원은 세계 최초 ‘무예’를 주제로 첫 시도하는 영화제인 만큼 영화계 풍부한 경험과 노하우를 두루 갖춘 전문가를 중심으로 구성하되 무예계 인사, 그리고 지역 대표 영화계 인사들이 함께 참여했다.

앞으로 운영위원회는 영화제 기본계획 수립부터 콘텐츠 개발, 세부 프로그램 연출까지 영화제 운영전반에 걸쳐 발전방향을 제시하는 역할을 맡는다.

이번 영화제는 지금까지 영화제와는 달리 ‘무예’라는 독특한 주제로 접근하고 있다.

사실 그동안 ‘무(武)’보다는 ‘문(文)’을 숭상하는 유교 전통사상에 가로막혀 ‘무(武)’를 낮춰보고 무시하는 경향이 영화계에서도 예외는 아니었다.

이 때문에 액션 배우는 목숨의 위협을 무릅쓰고 몸 연기하기 위해 일반 배우보다 몇 배 노력을 더 기울이지만 배우로서 대우와 평가는 여전히 차가웠다.

따라서 이번 영화제는 2019 충주 세계무예마스터십과 양대축으로 무예에 대한 이해와 관심도를 높이면서, 특히 ‘무예액션영화’ 장르 재조명을 통해 꺼져가다시피 하는 대한민국 무예(무술)영화 명맥을 잇는데 디딤돌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는 오는 8월 29일 충주 세계무술공원에서 개막식을 갖고 9월 2일까지 충주와 청주 일원에서 열리며 10개국 50여편의 영화가 상영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