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서 대전대 총장, 연이은 소통 행보 '훈훈'
이종서 대전대 총장, 연이은 소통 행보 '훈훈'
  • 이수진 기자 sujinblee@dailycc.net
  • 승인 2019.06.25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임 이래 벌써 10차례 이상 진행

25일 이종서 대전대 총장이 취업리포터즈 5기 학생들과 오찬을 즐기며 격려의 말을 건네고 있다.(사진=대전대 제공)
25일 이종서 대전대 총장이 취업리포터즈 5기 학생들과 오찬을 즐기며 격려의 말을 건네고 있다. (사진=대전대 제공)

[충청신문=대전] 이수진 기자 = 이종서 대전대 총장이 연이은 소통 행보로 학생들에게 훈훈함을 안기고 있다.

이 총장은 25일 교내 30주년 기념관에서 취업리포터즈 5기 학생들을 격려하는 시간을 보냈다.

이 총장이 마련한 이번 자리는 취업리포터즈 재학생 5명과 취업지원팀 관계자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이 총장은 리포터즈들과 함께 피자를 먹으며 활동기간 내 겪었던 애로사항을 귀담아 듣는 등 대학을 위해 노력하는 이들에게 조언을 건넸다.

취업리포터즈는 학생 눈높이에 맞춘 취업정보 수집 및 공유를 통해 재학생들의 취업을 돕는 역할을 맡고 있다.

지난 4월 선발된 5기 리포터즈단은 취업 프로그램의 진행 보조를 비롯한 취업지원팀 관련 업무의 지원 및 SNS와 오프라인 홍보 활동 등에 대한 활동을 벌이고 있다.

이 총장은 "본인들의 취업 준비 및 학과 활동으로 바쁨에도 불구, 취업리포터즈 활동에 참여해줘서 너무 고맙게 생각한다"며 "짧은 시간이지만 여러분과 함께 하며 들었던 소중한 한마디를 깊이 새기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 총장은 2017년 대전대 총장으로 취임한 이래 현재까지 10여 차례 이상을 학생들과 함께하는 시간을 보내며 대학의 더 큰 성장을 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