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지방도(초정~증평 간) 확장·포장공사 보상
청주시, 지방도(초정~증평 간) 확장·포장공사 보상
  • 신동렬 기자 news7220@dailycc.net
  • 승인 2019.10.15 1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청주] 신동렬 기자 = 청주시가 오는 18일부터 초정~증평 간 지방도 확장·포장공사에 편입되는 토지(193필지) 중 사유지(124필지, 73억2600만원), 지장물(102건, 3억2300만원)에 대한 보상에 나선다.

초정~증평 간 지방도 확장·포장 공사는 충북도에서 지난 3월 22일부터 2023년 12월 31일까지 시행하고 있다.

기존 왕복 2차로로 개설된 지방도 540호선 구간 중 내수읍 초정삼거리 일원에서 증평읍 남차 보건소 일원까지 3km에 이르는 구간을 왕복 4차로로 확장하는 사업이다.

청주시 사업 구간은 초정삼거리 일원에서 초정고개 일원까지 약 1.4km이다.

시는 지난 6월 21일 공익사업을 위한‘토지 등의 취득 및 보상에 관한 법률’에 따라 보상계획 공고했다. 7월 30일 증평군과 함께 보상협의회를 구성해 토지소유자 등의 보상 관련 요구사항, 진입로 개설 요청 등에 대한 의견을 청취했다.

또 8월 29일 토지소유자 등의 참여하에 현장 감정을 실시했다.

시는 오는 18일부터 11월 25일까지 1차 보상 협의를 실시할 예정이며 보상금 미수령자에 대해 향후 2차 및 3차 보상 협의를 실시 후 중앙토지수용위원회의 재결을 통해 보상금을 지급 또는 공탁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공익사업을 위한 토지 등의 취득을 위한 보상은 요구사항에 신속하게 대처하면서 법적 절차를 충실히 이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