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알바생 올 가장 큰 소원 ‘경제적 여유’
직장인·알바생 올 가장 큰 소원 ‘경제적 여유’
  • 김용배 기자 y2k425@dailycc.net
  • 승인 2020.01.14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골 계획 1위는 ‘운동·다이어트’
(자료제공=잡코리아)
(자료제공=잡코리아)

[충청신문=대전] 김용배 기자 = 새해 직장인과 알바생들이 바라는 가장 큰 소원은 ‘경제적 여유’였다. 반면 취준생들은 ‘취업’을 올해 가장 이루고 싶은 소원으로 꼽았다.

잡코리아가 성인남녀 1661명을 대상으로 새해 소원에 관한 설문조사 결과, 올해 가장 바라는 소원으로 직장인(34.6%)과 알바생(39.9%)은 경제적 여유였다. 취준생은 압도적인 응답률로 취업(68.8%)을 올해 가장 바라는 소원으로 꼽았다.

이어 성인남녀가 꼽은 소원은 가족들의 건강(19.3%)이었고, ‘운동·다이어트(15.1%)’와 ‘연애·결혼(15.0%)’, ‘자기계발(14.7%)’, ‘여행 등 여가생활(10.1%)’, ‘내 집 마련(9.8%)’, ‘투잡·수익창출(9.5%)’ 등이 뒤를 이었다.

성인남녀 중 89.3%는 ‘해마다 세우는 단골 새해계획이 있다’고 답했다. 응답그룹별로 ‘단골 새해계획이 있다’는 답변은 직장인이 91.3%로 가장 높았고, 알바생과 취업준비생 그룹은 88.2%로 집계돼 동률을 이뤘다.

이들 성인남녀들이 해마다 세우는 단골 새해계획 1위는 ‘운동·다이어트(56.3%)’였고, 2위는 ‘저축·재테크(28.7%)’가 차지했다. 이외 ‘취업·이직(23.9%)’, ‘여행 등 여가생활(14.2%)’ 등도 성인남녀들이 해마다 세우는 단골 새해계획으로 꼽혔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