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농촌지역 찾아가는 이동복지관 사업 시작
청주시, 농촌지역 찾아가는 이동복지관 사업 시작
  • 신동렬 기자 news7220@dailycc.net
  • 승인 2020.02.16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인복지시설 종사자 50여 명 사전 소양교육 실시
[충청신문=청주] 신동렬 기자 = 청주시가 14일 청주서원노인복지관 대강당에서 노인복지시설 종사자 50명을 대상으로‘농촌지역 찾아가는 이동노인복지관 사업 교육’했다.

이날 교육은 청주복지재단의 지원으로 노인복지관, 재가노인지원센터 등 종사자들이 참석했다. 이동복지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한 제주시 스마트복지관 송장희 팀장의 현장 사례 중심 교육으로 큰 호응을 얻었다.

제주시 스마트복지관은 복지욕구가 높은 지역에 건물 없이 사회복지사들이 현장으로 찾아가 서비스를 제공하는 가상 복지관이다.

즉 기존에는 복지관을 찾아오는 이용자들에게만 혜택이 돌아갔지만 스마트 복지관은 현장으로 직접 찾아가 소외된 곳의 복지 불평균을 해소한 우수 사례이다.

이에 시는 올해 지역 내 노인복지관 5곳을 중심으로 복지 인프라가 부족한 13개 읍·면으로 찾아가 지역 내 자생단체, 지역사회보장협의회체 등과 연계해 권역별 농촌 지역으로 찾아가는 이동복지관 사업을 신규 사업으로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급증하는 지역사회돌봄(Aiging-In-Place) 욕구를 충족하고 지역 주민의 재능기부를 연계한 찾아가는 이동복지관 사업으로 포용적 노인복지 체계 구축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