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립미술관, 코로나19 극복 위해 ‘팔 걷었다’
시립미술관, 코로나19 극복 위해 ‘팔 걷었다’
  • 이하람 기자 e-gijacc@dailycc.net
  • 승인 2020.03.28 2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립미술관·이응노미술관 직원들 단체헌혈 참여
27일 대전시립미술관, 이응노미술관이 생명나눔 단체 헌혈 행사를 가졌다.(사진=대전시 제공)
27일 대전시립미술관, 이응노미술관이 생명나눔 단체 헌혈 행사를 가졌다.(사진=대전시 제공)
[충청신문=대전] 이하람 기자 = 대전시립미술관과 이응노미술관 직원들이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혈액 수급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팔을 걷었다.

27일 오전 시립미술관 광장에서 생명나눔 단체 헌혈 행사를 가졌다.

이날 헌혈은 혈액 보유량이 현저히 줄고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등으로 혈액 수급상황 악화가 우려됨에 따라 대전시립미술관, 이응노미술관 직원들이 함께 소중한 생명을 나누기 위해 추진됐다.

이날 헌혈은 단체헌혈 참가자 모두가 마스크를 착용하고 체온확인과 손 소독 후 헌혈센터에 입장, 전자문진과 헌혈가능여부를 확인하는 안전절차에 따라 진행됐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