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교육청, 봉사활동 내신 산출방식 수정
대전시교육청, 봉사활동 내신 산출방식 수정
  • 조수인 기자 suin@dailycc.net
  • 승인 2020.05.22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교육청 전경.
대전시교육청 전경.
[충청신문=대전] 조수인 기자 = 대전시교육청이 코로나19 대응의 일환으로 2021학년도 고등학교 입학전형 기본계획을 수정 발표했다.

시교육청은 22일 코로나19로 인한 봉사활동 실시의 현실적 어려움에 대응하고자 2021학년도 고입전형 기본계획의 봉사활동 관련 내신성적 산출방식을 수정했다고 밝혔다.

연간 20시간 4점 만점으로 반영하던 봉사활동 관련 내신성적 산출방식은 올해 2020학년도 한정 8시간 4점 만점으로 변경됐으며 현재 중학교 1·2·3학년 재학생의 고입전형에 모두 적용된다.

한편 2021학년도 일반고와 자율형 공립고의 입학전형은 12월 15일에 원서접수를 시작으로 내년 1월 22일 학교 배정 발표로 마무리되며 중학교 3학년 2학기 성적까지 반영해 희망배정과 지리정보시스템 배정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고유빈 중등교육과장은 “이번 고입전형 기본계획의 변경으로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대전교육 공동체의 구성원들이 안전한 교육환경에서 교육활동에 매진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