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지역 4개 대학과 트램 성공 위해 '맞손'
대전시, 지역 4개 대학과 트램 성공 위해 '맞손'
  • 한유영 기자 uyoung@dailycc.net
  • 승인 2020.05.27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충남대·한밭대·배재대·우송대·도시철도공사 트램건설 협력 약속
대전시는 27일 충남대·한밭대·배재대·우송대 등 철도관련 주요 대학, 도시철도 운영기관인 대전도시철도공사와 대전 트램의 성공적 건설을 위한 상호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대전시 제공)
대전시는 27일 충남대·한밭대·배재대·우송대 등 철도관련 주요 대학, 도시철도 운영기관인 대전도시철도공사와 대전 트램의 성공적 건설을 위한 상호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대전시 제공)

[충청신문=대전] 한유영 기자 = 대전시와 충남대 등 지역 4개 대학이 전국 최초로 도입·추진하고 있는 트램의 성공적인 건설에 협력하고 우수한 도시철도 전문 인력을 양성해 지역 사회에 기여하기로 뜻을 모았다.

시는 27일 충남대·한밭대·배재대·우송대 등 철도관련 주요 대학, 도시철도 운영기관인 대전도시철도공사와 '대전 트램의 성공적 건설을 위한 상호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허태정 시장과 이진숙 충남대 총장, 최병욱 한밭대 총장, 김선재 배재대 총장, 존 엔디컷 우송대 총장, 김경철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등 기관별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했다.

현재 충남대는 철도연구소 설치, 한밭대 산학연계 철도수송과정, 배재대 드론철도건설시스템공학과, 우송대 철도물류대학 등 교통 및 철도분야 과목을 특성화해 우수한 전문인력을 양성하고 있다.

앞으로 각 기관은 트램 정책 및 기술 교류, 국내외 학술행사 공동 개최, 지역 우수인재 양성 및 채용 등에 적극 협력할 예정이다.

허태정 시장은 "대전은 트램 선도도시로써 트램을 도입하려는 다른 지자체의 관심이 집중되는 곳"이라며 "지역 대학과 함께 하는 이번 산·학·관 협력체계 구축으로 성공적 트램 건설은 물론 도시철도를 비롯한 다양한 분야에서 지역의 우수인재가 배출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