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엄사면 양정 일원 노후 간판 개선사업 추진
계룡시, 엄사면 양정 일원 노후 간판 개선사업 추진
  • 김용배 기자 y2k425@dailycc.net
  • 승인 2020.08.07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軍엑스포 방문객 대상 정돈된 도시경관 제공
계룡시가 엄사면 양정 일원 250m 구간 내 소재한 상가의 노후 간판 개선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사진=계룡시 제공)
계룡시가 엄사면 양정 일원 250m 구간 내 소재한 상가의 노후 간판 개선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사진=계룡시 제공)
[충청신문=계룡] 김용배 기자 = 계룡시는 엄사면 양정 일원 250m 구간 내 소재한 상가의 노후 간판 개선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1억여원의 예산을 투입해 진행되는 이번 사업은 17일간 진행되는 '2021계룡세계軍문화엑스포(2021년 10월 1일~17일)'를 맞아 방문객에게 정돈된 이미지의 도시경관을 제공함은 물론 노후된 간판개선을 통한 사업장 이미지 제고를 위해 추진된다.

사업 추진을 위해 시는 상가 관계자를 개별 방문해 의견을 수렴한 뒤 변경될 간판 디자인을 확정했으며 개별 간판이 전체적으로 조화를 이룰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시에서는 간판 개선사업을 처음으로 시행하는 만큼 간판 개선사업 경험이 있는 타 지자체 우수 사례를 벤치마킹하고 충남옥외광고협회와 의견 조율을 통해 간판 개선사업이 차질 없이 진행되도록 할 예정이다.

또한 기존 간판 철거와 신규 간판 설치를 신속히 마무리 해 사업장 영업에 최대한 지장이 없도록 추진하며, 모든 사업은 이달 말까지 완료를 목표로 진행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노후된 불법 간판을 아름답게 정비해 도시경관 개선은 물론 2021계룡세계軍문화엑스포 손님맞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