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의회 안원기 의원, 농촌 고령화 극복 위한 간담회
서산시의회 안원기 의원, 농촌 고령화 극복 위한 간담회
  • 류지일 기자 ryu3809@dailycc.net
  • 승인 2021.01.24 0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여성 농업인 육성 위한 농업발전 계획 수립 촉구
서산시의회 안원기 의원이 22일 농협서산시지부를 방문해 농촌 고령화에 따른 청년 농업인과 여성 농업인 육성 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사진=서산시의회 제공)
서산시의회 안원기 의원이 22일 농협서산시지부를 방문해 농촌 고령화에 따른 청년 농업인과 여성 농업인 육성 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사진=서산시의회 제공)
[충청신문=서산] 류지일 기자 = 서산시의회 안원기 의원이 농촌 고령화 극복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안 의원은 22일, 농협서산시지부를 방문해 이성구 지부장, 이상윤 서산농협조합장, 정성용 서산시 농정과장과 함께 농촌 고령화에 따른 청년 농업인과 여성 농업인 육성 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간담회에서 안 의원은 농림사업정보시스템의 농업경영체 현황에 따르면, 서산시의 농업인구는 2017년 2만 5834명, 2018년 2만 5579명, 2019년 2만 5533명으로 서서히 감소하고 있는 추세라고 말했다.

이어 농업인구는 감소세를 보이는 반면 66세 이상 고령 농업인 인구는 2017년 54.5%, 2018년 55.5%, 2019년 56.8%로 계속 증가하는 중이라고 말했다.

안 의원은 “농업인구는 감소하는 데 반해 고령 농업 인구의 비율이 높아진다는 것은 새롭게 농업에 뛰어드는 청년 농업인이 적은 이유”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안 의원은 “올해 서산시의 농업예산은 1000억 원 규모로 전체 예산의 10%가 넘어가지만 실효성 있는 농업인 육성 계획은 눈에 띄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안 의원은 “청년 농업인과 여성 농업인을 육성하고 농업인들이 조합에 가입할 수 있는 조건을 완화할 필요가 있다”며 “농업인구 감소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실효성 있는 농업발전 계획을 마련해달라”고 촉구했다.

한편, 안 의원은 농업인구 증가를 위해 지역 농업인 육성을 위해 승계 농업인 지원을 위한 조례를 준비 중에 있다고 밝혔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