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구장비 공동활용 지원
연구장비 공동활용 지원
  • 천세두 기자 sedu1032@dailycc.net
  • 승인 2013.01.24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184억… 전년比 10%?

 

중소기업청이 연구장비 부족으로 기술개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24일 ‘2013년도 연구장비 공동활용 지원사업’을 시행한다.

중기청(청장 송종호) 조사에 따르면 연구개발에 필요한 장비를 100% 보유한 중소기업은 8.9%에 불과, 연구장비 부족문제가 매우 심각하고 대학·연구기관이 보유한 연구장비는 11만여종(시가 5조9000억원)에 달하나 공동활용 장비는 7.5%(8만8000여종)로 공동활용률이 매우 저조했다.

올해 지원규모는 2012년 대비 10% 증가한 184억원으로, 대학·연구기관 등이 보유한 첨단·고가의 연구장비를 활용, 중소기업이 보다 쉽게 기술개발을 수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중소기업은 160개 대학·연구기관 등의 연구장비를 활용할 경우 장비이용 바우처(쿠폰)를 통해 장비이용료의 60~70%까지를 5000만원 한도 내에서 지원받을 수 있다.

특히 올해에는 공동활용 연구장비 확대해 연구장비 멘토링지원단 운영, 참여기업 선정투명성 제고 등 수요자인 중소기업을 고려해 제도를 개선·시행하기로 했다.

아울러 주관기관 장비이용 진도점검 시 사업목적과 다른 용도외 사용, 장비사용 내역 등을 중점 점검하고 결과에 따라 사업비 환수, 참여제한 등 사후관리도 강화할 계획이다.

이 사업에 참여를 희망하는 중소기업, 대학·연구기관 등은 중소기업 R&D 콜센터(1661-1357) 또는 홈페이지를 통해 상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천세두기자 sedu1032@dailycc.net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