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따뜻한 밥으로 희망 전달
KT&G, 따뜻한 밥으로 희망 전달
  • 장진웅 기자 jjw8531@dailycc.net
  • 승인 2017.12.07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희망밥차 등 통해 취약계층에 2억6000만 상당 식사 지원

[충청신문=대전] 장진웅 기자 = KT&G가 따뜻한 밥으로 희망 배달에 나섰다.

KT&G는 7일 서울역 인근 무료급식소 '따스한 채움터'에서 'KT&G 상상펀드 희망밥차' 전달식을 했다고 밝혔다.

희망밥차 1대는 지역 내 도움이 필요한 곳곳을 찾아가 이웃에게 식사를 전하는 데 쓰인다.

이날 백복인 사장과 임직원들이 참여해 배식 봉사도 했다.

백 사장은 "외롭고 힘든 겨울을 보내야 하는 이웃에게 임직원의 손길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이웃 나눔의 문화가 더욱 확산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적극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KT&G는 이날 행사를 시작으로 앞으로 2년간 정기적인 급식 지원 활동을 펼친다.

따스한 채움터를 비롯해 '대전 성모의 집'에서 이러지는 소외계층·노인 대상 무료급식에 매주 500여명의 식사비용을 지원한다. 매달 임직원들이 직접 참여해 배식봉사도 펼칠 예정이다.

차량과 무료급식 지원에 필요한 비용 2억6000만원은 KT&G 임직원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만든 '상상펀드'를 통해 전액 조성한다.

상상펀드는 임직원이 급여에서 매달 기탁한 성금에 회사가 동일한 금액을 1대 1 매칭해 조성한 사회공헌기금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