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77억 원 추가 확보
대전시,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77억 원 추가 확보
  • 이성현 기자 shlee89@dailycc.net
  • 승인 2018.12.12 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222억6700만원…지난해 대비 연간 150% 늘어

[충청신문=대전] 이성현 기자 = 대전시는 12일 행정안전부로부터 재난 예·경보시설 설치 사업 등 17개 사업을 위한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77억원을 추가로 확보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시민의 안전을 위해 꼭 필요한 재해예방사업 추진을 위해 행정안전부에 사업의 필요성과 시급성을 수차례 설명해 재난안전 특별교부세를 확보했다.

이에 따라 시는 올해 모두 222억6700만원을 확보해 재난안전 관리 사업에 투입하게 됐다.

이번에 추진하는 사업은 재난 예·경보시설 설치 5억원, 반석교 보수·보강 15억원, 대흥교 보수·보강 4억원, 매봉2교 보수·보강 사업 1억원과 자치구 사업으로 동구 청소년 자연수련원 내진보강 사업 등 13억원, 중구보건소 내진 보강 사업 등 5억원, 서구 노후 동청사(4개소) 내진보강 사업 등 10억원, 유성구 보건소 우수관로 보수·보강 사업 등 19억원, 대덕구 법1동 주민센터 내진보강 사업 5억원 등이다.

이강혁 시민안전실장은 "이번 특별교부세 확보로 시민의 안전과 재난에 대비 할 수 있는 현안사업 추진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시민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안전한 대전을 만드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