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 김종천 대전시의회 의장
[신년사] 김종천 대전시의회 의장
  • 최홍석 기자 choihs@dailycc.net
  • 승인 2018.12.31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존경하는 150만 대전 시민 여러분!

희망의 기해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올해는 우리 제8대 대전시의회가 본격적인 의정활동에 돌입하는 시기입니다.

비록 여러 우려 속에 출발했지만 그간 보여준 많은 성과로 시민들께서는 더 큰 기대와 희망을 기대하고 계실 것입니다.

이러한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우리 의회는 올해를 새로운 도약과 기회의 원년으로 삼고 모두가 행복한 대전을 만들기 위해 의정활동에 매진하겠습니다.

먼저 시민이 주인이 되는 지방분권과 지방자치의 활성화를 위해 노력할 것입니다.

온전한 지방자치 실현을 위해 '지방자치법' 개정에 대해 계속 주시하고 중앙행정 사무의 지방 이양, 재정분권 강화와 공공기관 지방 이전에 대해서도 시민여러분과 함께 공감하며 역할을 다할 것입니다.

이와 함께 의회의 역할 강화와 완전한 독립을 위해서도 노력하겠습니다.

또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문제도 놓칠 수 없는 부분입니다.

국민소득 3만 달러시대에 진입했지만 아직도 시민이 체감하는 실물 경제는 낮고 취업의 문은 좁기만 합니다.

지역 곳곳에서 하나하나의 성장판이 열릴 수 있도록 경제 문제에도 관심을 갖고 청년과 여성, 장애인, 어르신까지 시민 누구라도 소외됨 없이 일할 수 있도록 든든한 조력자가 되겠습니다.

아울러 시민에게 부여받은 권리와 의무를 다하기 위해 그 역할을 충실히 하겠습니다.

무엇보다 원칙과 기본을 바탕으로 하여 소통과 협치 의정을 펼쳐 나갈 것입니다.

의회의 가장 중요한 책무인 집행부에 대한 감시와 견제를 하면서도 협력이 필요한 부분에 대해서는 적극 협조해 시정과 교육행정이 원활하게 운영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특히 산적해 있는 대전시 현안이 정상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함은 물론 합리적인 비판과 대안 제시로 최적의 궤도에 오르는데도 힘을 보태겠습니다.

야심차게 준비한 ‘대전 방문의 해’의 성공 개최, 대중교통의 혁신을 몰고 올 도시철도 2호선 트램과 충청권 광역철도 건설, 베이스볼드림파크와 센트럴파크 조성, 민간공원특례사업 등 여러 현안사업에 대해서도 고민하고 연구해서 시민의 의견이 반영될 수 있도록 역량을 모을 것입니다.

존경하는 시민 여러분!

올해 기해년은 풍요와 행운을 상징하는 황금돼지의 해라고 합니다.

황금돼지의 좋은 기운이 여러분의 각 가정에 넘쳐 좋은 일만 가득하길 바라며 새해에도 우리 대전시의회에 아낌없는 관심과 사랑을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