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 육동일 자유한국당 대전시당위원장
[신년사] 육동일 자유한국당 대전시당위원장
  • 최홍석 기자 choihs@dailycc.net
  • 승인 2019.01.01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기해년 새해가 힘차게 떠올랐습니다.

올해는 황금돼지띠의 해입니다.

대전시민 모두의 가정에 건강과 행복 그리고 기쁨이 가득하기를 기원 합니다.

작년 한 해는 국민 대다수가 문재인 정권의 불안하기 짝이 없는 안보와 아마추어 외교로 하루도 편안한 날이 없었던 우울하고 힘든 시기를 보내야만 했습니다.

또한 이 정권 들어 자신들이 자행한 적폐는 부끄러워하며 반성은커녕 떳떳하다고 고개를 빳빳이 들며 은폐 시도까지 하는 오만과 부패, 내로남불 행태를 그대로 보여주고 있습니다.

존경하는 대전시민 여러분! 대전시정이 출범한 지 반년이 지났습니다.

대전시민은 민주당 소속 전임 대전시장의 중도 하차로 각종 현안이 중단 위기에 놓였던 시정이 정상적으로 괘도로 순항하기를 바랐지만 안타깝게도 허태정 대전시장이 취임 이후 해온 결과물이 무엇인지 딱히 떠오르지 않습니다.

자유한국당 대전시당은 더 이상 대전시정이 비정상적으로 운영되는 반시민적 행태를 결코 좌시하지 않고 시민들과 함께 하나씩 바로잡아 나가는 데 주저하지 않겠습니다.

역주행하고 있는 잘못된 시정을 제대로 바로 잡아 일부 시민단체를 위한 대전이 아니라 진정 대전시민을 위한 대전으로 되돌려 놓겠습니다.

대전시당은 앞으로 전당대회를 통해 출범하게 될 새로운 지도부와 함께 과거와 확실히 다른 모습의 정당으로 거듭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대전시민 여러분과 현장에서 소통하고 공감하며 민생을 최우선으로 챙기겠습니다.

새롭게 변화하고, 혁신하는 정당이 되겠습니다.

지켜봐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