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승래 의원, 유성 장대 도시첨단산업단지 기재부 예타 통과
조승래 의원, 유성 장대 도시첨단산업단지 기재부 예타 통과
  • 최병준 기자 choibj5359@dailycc.net
  • 승인 2019.01.06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성의 신성장동력 확보, 지역경제 활성화, 일자리 창출 기대

조승래 의원
조승래 의원
- “4차산업혁명특별시 선도, 첨단센서·AI·소프트웨어 등 첨단지식산업 중심 될 것”

[충청신문=서울] 최병준 기자 = 조승래 의원(더불어민주당, 유성구 갑)은 유성구 장대동 일원에 조성 예정인 장대 도시첨단산업단지가 기재부 공기업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해 본격적인 추진에 나서게 됐다고 새해 벽두부터 희소식을 전했다.

조 의원은 “장대 도시첨단산업단지는 유성구 중심에 지리적·교통 요지에 위치하고 카이스트, 충남대, 한밭대 등 주요 국립대학이 주변에 있어 입주 희망 기업이 적지 않을 것으로 기대 된다”며 “첨단센서, 인공지능(AI), 관련 소프트웨어 산업 등의 집적화로 유성 장대지구가 혁신성장의 거점으로 발전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어 조 의원은 “장대 첨단산업단지가 조성됨으로써 인근 궁동·어은동에 조성 중인 TIPS타운, 스타트업파크와 시너지 효과도 적지 않을 것이라며, 유성이 대전의 4차산업혁명특별시 완성에 첨병 역할을 하게 됐다”고 강조했다.

또한 조 의원은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청년 일자리 창출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지난 12월 대전교도소 이전, 성북동 산림교육체험 거점시설조성, 도심 온천관광지구 활력 증진사업, 대덕특구리노베이션 사업 등을 위한 관련 예산을 올해 정부예산으로 신규 확보하고 장대첨단산업단지가 예타를 통과함으로써 유성의 새로운 성장동력을 꾸준히 확보해나가고 있는 중으로 유성이 교육·문화·첨단산업과 일자리가 있는 수준 높은 자족도시로 발전하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조승래 의원은 장대 도시첨단산업단지가 기재부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할 수 있도록 대전시와 공조하고 유치에 적극 나서 예타 통과에 큰 힘을 실었다.

장대 도시첨단산업단지는 조성은 LH와 한국농어촌공사가 시행자로 사업비는 약 658억원에 이르며 2021년까지 완성될 예정이다./서울 최병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