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이마트·홈플러스, 1회용 비닐봉투 사용억제 협약
세종시-이마트·홈플러스, 1회용 비닐봉투 사용억제 협약
  • 임규모 기자 lin13031303@dailycc.net
  • 승인 2019.05.23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사랑바구니 보급 등 협력

[충청신문=세종] 임규모 기자 = 세종시가 23일 시청 환경녹지국 대회의실에서 관내 대표 대형마트인 이마트, 홈플러스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1회용 비닐봉투 사용억제를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곽점홍 시 환경녹지국장, 이민우 ㈜이마트 세종점장, 황윤식 홈플러스㈜ 세종점장을 비롯한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JCI·YMCA·세종환경교육센터 등도 참여해 향후 시의 1회용 비닐봉투 사용억제 정책에 적극 협력해나갈 것을 약속했다.

협약에 따라 시와 대형마트는 ▲1회용 비닐봉투 사용억제 홍보 캠페인 ▲환경사랑바구니(장바구니·재사용 봉투) 보급·활성화 ▲과대포장·1회용 비닐봉투 사용금지 정책에 상호 협력하게 된다.

시는 이번 협약을 통해 홍보가 이뤄질 뿐만 아니라 마트 현장에서 1회용 비닐봉투 사용억제 효과가 직접적으로 발생될 것으로 기대했다.

곽점홍 환경녹지국장은 “시민에게 가장 근접한 생활공간인 대형마트의 협력을 통해 1회용 비닐봉투 사용억제 정책이 빠른 시일 내에 정착될 것”이라며 “과대포장 및 1회용 비닐봉투 사용금지에 대한 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동참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