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농협, 전 계열사 양파 팔아주기 운동에 앞장
대전농협, 전 계열사 양파 팔아주기 운동에 앞장
  • 최홍석 기자 choihs@dailycc.net
  • 승인 2019.05.29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주 화요장터에서 시중가 대비 30%이상 저렴하게 판매

29일 대전농협이 가격하락으로 어려움을 겪는 양파농가를 위해 전 계열사가 동참해 양파 팔아주기 운동에 나선다. (사진=농협 대전지역본부 제공)
29일 대전농협이 가격하락으로 어려움을 겪는 양파농가를 위해 전 계열사가 동참해 양파 팔아주기 운동에 나선다. (사진=농협 대전지역본부 제공)

[충청신문=대전] 최홍석 기자 = 대전농협 전 계열사가 양파 소비 촉진을 위해 힘을 모았다.

대전농협은 최근 생산과잉에 따른 가격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파농가를 돕기 위해 전 계열사가 동참해 '양파 팔아주기 운동'에 앞장서기로 했다고 29일 밝혔다.

농림축산식품부 발표 자료에 따르면 올해 양파 재배면적은 403ha(2.2%) 소폭 증가했으나 작황호조로 인한 생산량이 평년대비 15만1000t 이상 늘어날 것으로 전망했다.

이에 농협에서는 양파가격 조기안정을 위해 약 3만톤을 시장격리(산지폐기) 하기로 결정했으며 양파 팔아주기 운동을 적극 추진하기로 했다.

NH농협은행 대전영업본부와 NH농협생명 대전총국에서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양파 농가를 위해 약 10톤을 구입해 은행 영업점 고객과 보험 가입자를 대상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또한 농협경제지주 대전본부는 매주 화요일 전 충남도청 앞마당에서 6월말까지 시중가 대비 30%이상 저렴한 가격에 양파를 판매하기로 했다.

신인식 대전영업본부장은 "이번 행사를 계기로 농가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우리농산물 소비확대에 힘쓰겠다"면서 "앞으로도 우수한 농산물을 널리 알려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