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公 충남본부, 영농기 맞아 농업용수 공급
농어촌公 충남본부, 영농기 맞아 농업용수 공급
  • 이정화 기자 dahhyun@dailycc.net
  • 승인 2020.05.04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저수율 96%, 평년대비 115% 수준…"안정적 공급 가능"
예당저수지 예당간선 급수전경. (사진=한국농어촌공사 충남지역본부 제공)
예당저수지 예당간선 급수전경. (사진=한국농어촌공사 충남지역본부 제공)
[충청신문=대전] 이정화 기자 = 한국농어촌공사 충남지역본부는 본격적인 영농기를 맞아 지난달 17일 못자리 급수를 시작으로 지역별 농업용수 공급을 추진하고 있다고 4일 밝혔다.

공사는 이날 기준 충남지역 저수율은 96%로 평년대비 115% 수준이라면서 상반기 안정적인 공급을 예상했다. 작년 영농기 이후 용수 부족 우려 시설에 저수지 물채우기 등 선제 용수확보에 나선 결과다.

급수 개시 후에는 내·외부적으로 농업용수를 효율적으로 관리하겠다는 방침이다. 퇴수 재이용, 저수지 물채우기, 간단관개 등 용수확보 대책을 시행하고 현장에는 급수예고제와 물절약 홍보를 한다.

그러면서 충남서북부 상습 가뭄발생구역을 중심으로는 한해대책시설을 점검·정비할 예정이다.

안중식 지역본부장은 "지역별 가뭄대책과 더불어 장기적으로 농촌용수이용체계재편사업을 통해 충남 관내 농업용수를 통합 관리하고 효율적인 수자원관리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