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청양 범죄피해자지원센터, 범죄피해자에게 피해지원금 지원
공주·청양 범죄피해자지원센터, 범죄피해자에게 피해지원금 지원
  • 정영순 기자 7000ys@dailycc.net
  • 승인 2021.09.16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해지원금 1182만원, 생계지원금 730만원 지급
범죄피해자 지원 모습.(사진=공주·청양 범죄피해자지원센터 제공)
범죄피해자 지원 모습.(사진=공주·청양 범죄피해자지원센터 제공)
[충청신문=공주] 정영순 기자 = 공주·청양 범죄피해자지원센터(이사장 안병권)는 최근 제7차 범죄피해자지원심의회를 개최하고 공주경찰서 및 관계기관과 의뢰해 강력범죄피해자 8명과 생계가 어려운 피해자 10명을 선정해 1912만원을 지원하기로 결정했다고 16일 밝혔다.

상해피해자인 A씨(19세)는 7년 전 부모님 사망이후 외조부 도움으로 고교 졸업하였고, 처음으로 취업한 직장에서 상해 피해를 입어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으나 가해자는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기는커녕 오히려 치료비조차 부담 하지 않아 그 충격으로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게 되었으며, 그로 인하여 불면증, 대인기피증, 우울 증세 등 심리적 고통까지 받았다.

이에 공주·청양 범죄피해자지원센터는 위 피해자로 하여금 정상적으로 사회에 복귀할 수 있도록 금 100만원 및 위로물품을 지급함으로써 피해회복은 물론 심리적 안정까지 찾을 수 있도록 하는 등 18명에게 피해지원금 1182만원, 생계지원금 730만원을 지급함으로써 따뜻한 추석 명절을 맞이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공주·청양 범죄피해자지원센터 지원금은 법무부, 공주시, 청양군의 보조금과 범피센터 운영위원 기부금으로 충당하고 있는데 작년에는 115명에게 8780만원을 지급하였고, 금년 9월까지 72명에게 5984만원을 지급했다.

대전지검 공주지청(지청장 권성희)은 지난 15일 사랑의 손잡기 운동의 일환으로 결연을 맺은 다문화가정인 B씨(35세)의 자택을 위문하여 직원들의 성금 모금액과 마스크 300매, 과일 1박스 등을 지원했다.

공주지청은 매 분기마다 사랑의 손잡기 운동을 실시, 성금 및 소정의 선물을 지원해 오고 있다.

앞으로 대전지검 공주지청과 공주․청양 범죄피해자지원센터는 범죄피해자들이 겪게 되는 어려움 등을 찾아내어 심리상담 서비스 제공 및 경제적인 지원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 대전광역시 중구 동서대로 1337(용두동, 서현빌딩 7층)
  • 대표전화 : 042) 252-0100
  • 팩스 : 042) 533-747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 용
  • 제호 : 충청신문
  • 등록번호 : 대전 가 00006
  • 등록일 : 2005-08-23
  • 발행·편집인 : 이경주
  • 사장 : 김충헌
  • 인쇄인 : 이영호
  • 주필 : 유영배
  • 편집국장 : 최인석
  • 「열린보도원칙」 충청신문은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고충처리인 노경래 042-255-2580 nogol69@dailycc.net
  • 충청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충청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ilycc@dailycc.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