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동부경찰서, 내 인생의 서재 ‘인생서점’ 개점
대전동부경찰서, 내 인생의 서재 ‘인생서점’ 개점
  • 황천규 기자 lin3801@dailycc.net
  • 승인 2020.05.24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동부경찰서는 22일 직원과 함께 만드는 내 인생의 서재 ‘인생서점’ 개점식을 갖고 운영에 들어갔다.(사진=대전경찰청 제공)
대전동부경찰서는 22일 직원과 함께 만드는 내 인생의 서재 ‘인생서점’ 개점식을 갖고 운영에 들어갔다.(사진=대전경찰청 제공)
[충청신문=대전] 황천규 기자 = 대전동부경찰서는 22일 직원과 함께 만드는 내 인생의 서재 ‘인생서점’ 개점식을 갖고 운영에 들어갔다.

인생서점은 10칸 크기의 책장 8개에 경찰서 직원 80명이 읽어본 책 중 가장 인상 깊었던 ‘인생 최고의 책’을 기부하고 이를 공유함으로써 책을 가까이 하고 직원 간의 소통과 공감대를 강화하기 위한 문화공간으로 기획됐다.

이교동 서장은 “인생서점을 시작으로 경찰서 내 책 읽기 문화를 확산하고 책을 통해 소통과 팀워크를 높여 궁극적으로 시민에게 공감받는 경찰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동부경찰서는 앞으로 유명인사가 추천하는 책 공간을 따로 마련해 인생서점을 확대하는 등 문화공간 확산에 주력할 방침이다.